Update 2022.1.19 수 4:58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한종률도시건축 ‘국립디지털문화..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무산..
한국철도, KTX-산천 차량 바퀴 전..
에어서울, 30일 김포~제주 국제 ..
대통령 직속 항공우주원 신설 추..
BPA, 창립 18주년 ‘부산항 세계..
조달청, 1월 셋째 주 입찰동향 발..
한국조선해양, LNG 추진 컨테이너..
서울시, 사당5구역 특별건축구역..
[인사] 한국수출입은행
[인사] 해양환경공단
[인사] IBK기업은행
[인사] 국토교통부
<뉴스 화제> KCC ‘희망2022 나눔캠페인’ 성금 10억 전달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KCC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희망..
<뉴스 이슈> DL이앤씨 ‘층간소음 알리미’ 상용화
[국토경제신문 임진택 기자] DL이앤씨는 ‘층간소음 알리미&rsqu..
정혁진의 法 이야기/ 감리와 허위공문서작성죄
“감리업자의 잘못된 감리보고서가 허위공문서작성죄로 처벌받을..
 
현대건설, 美 홀텍 소형 모듈 원자로 글로벌 독점권 확보
신기술 개발·구매·시공 등 건설 전 단계 솔루션 파트너 전환 초석 마련 2021-11-24 09:47:05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건설이 미국 홀텍 인터내셔널의 소형 모듈 원자로에 대한 글로벌 시장 독점권을 확보했다. 


현대건설은 미국 홀텍과 ‘소형 모듈 원자로 개발 및 사업 동반 진출을 위한 사업 협력 계약(Teaming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양사는 글로벌 시장 독점권과 북미 시장 사업 참여권을 포함해 상업화 모델 공동 개발과 마케팅 및 입찰 공동 참여, 사업 공동 추진 등 소형 모듈 원자로 사업 전반에 대해 합의했다. 


홀텍의 160㎿ 경수로형 소형 모듈 원자로 모델인 ‘SMR-160’은 사막, 극지 등 지역·환경적 제한 없이 배치 가능한 범용 원자로다. 
후쿠시마 사태, 테러 등과 같은 모든 잠재적 가상위험 시뮬레이션을 거쳐 안전성을 검증했다. 
작은 부지에 설치할 수 있어 대형 원전에 비해 부지 선정이 상대적으로 자유롭다.
또 모듈화를 통해 배치 이후 필요할 경우 기존 소형 모듈 원전과의 연계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캐나다 원자력위원회(CNSC)의 원자로 설계 예비 인허가 1단계를 통과했으며 미국 원자력위원회(USNRC)의 인허가도 진행 중이다.
특히 미국 에너지부의 ‘차세대 원자로 실증 프로그램’ 모델로 선정되는 등 안전성, 상업성 등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현대건설은 이번 홀텍과의 계약을 통해 △미래 대응력 강화 △친환경, 저탄소 신사업 영역 확장 △글로벌 시장에 대한 설계, 구매, 시공 등에서의 사업 독점 권한 확보 △북미 시장에 대한 참여 지분 확보 등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기반과 미래 건설사업을 선도할 초석을 마련하게 됐다. 


현대건설 윤영준 사장은 “이번 계약을 통해 수주·시공 중심 사업 업역에서 벗어나 미래 신기술 개발, 글로벌 영업, 구매, 시공 등 건설 전 단계 솔루션 파트너로의 전환을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공동주택 시공 후..
건설현장 안전점검..
파블로항공-NUAIR..
LX-대전시, 디지털..
SR-LG유플러스, S..
KCC글라스, 홈씨씨..
김교흥 의원, 창고..
국토안전관리원 ‘..
GH, 매입임대주택..
한국조선해양, LN..
공정위, 한∼동남..
사망사고 많으면 ..
KB국민은행, KB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