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8.14 금 22:26
  수주·발주
  입찰·낙찰
  기업뉴스
  공기업동향
많이 본 기사
<뉴스 화제> 삼성물산, 싱가포르..
SK건설·HDC현산 ‘DMC SK뷰 아이..
대림산업, 오피스텔 ‘e편한세상..
고양시에 4만2000명 수용 아레나..
분양가상한제 주택 입주자 거주 ..
‘동해신항 개발 첫걸음’ 북방파..
<뉴스 브리핑> SR, 수해복구 자원..
한국철도 수도권동부본부 ‘사랑..
HMM, 21분기 만에 흑자 전환… 2..
[인사] 새만금청장에 양충..
[인사] 해수부 차관에 박..
[인사] 한국전력기술
[인사] 한국시설안전공단..
<뉴스 화제> 삼성물산, 싱가포르 건축물 품질평가 최고 등급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시공한 싱가포르..
<뉴스 브리핑> SR, 수해복구 자원봉사자에 SRT 무료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SR은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복구 ..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미필적 고의
최근 미필적 고의라는 법률용어가 뉴스에 자주 등장하고 있다. 박원순..
 
GS건설, 스마트양식사업 진출한다
수처리·바이오 폐수 ICT 기술 활용… 신사업 포트폴리오 강화 2020-07-10 17:53:32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GS건설이 스마트양식사업에 진출한다. 
스마트양식사업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이자 미래형 청정 수산물 생산 기술로 주목을 받고 있다.


GS건설은 10일 부산광역시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부산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 대행과 GS건설 허윤홍 신사업부문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GS건설은 부경대 수산과학연구소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부지에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를 건설한다. 
준공은 오는 2022년 예정이다. 


GS건설은 이를 바탕으로 보유 중인 수처리 기술을 활용, 스마트양식사업을 본격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스마트양식은 정보통신기술(ICT)과 빅테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미래형 양식산업이다. 


옥상에 지어지는 폐쇄순환식 구조로, 해수를 정화해 양식에 최적화된 물을 제공하고 양식장에서 나오는 오폐수를 처리하는 것이 관건이기 때문에 수처리 기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또 양식수조 내부에서도 청정한 양식 환경을 유지하기 위한 청소 등에 환경기술과 ICT 기술이 적용된다.


GS건설은 자회사인 GS이니마가 수처리 기술을 보유하고 있고 바이오 폐수 처리에 관한 ICT 기술도 확보하고 있다. 
이를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에 접목, 첨단 스마트 양식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GS건설 허윤홍 사장은 “순환여과시스템과 ICT 기술을 융합, 환경적 영향으로부터 안전하고 깨끗한 수산물을 보급하는 스마트양식산업 성장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국산 수중건설로봇..
고양시에 4만2000..
한난, 37개 중소기..
한국철도 “열차 ..
기계설비조합-건설..
대림산업, 내달 ‘..
현대로템-울산시,..
도로공사, 올해 다..
롯데건설, 내달 ‘..
중부발전, 안전관..
선진컨소시엄, 고..
SK건설 ‘동부간..
동서발전, 비대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