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9.24 목 19:51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분양 포커스> GS건설, 내달 ‘별..
승강기공단, 안전수칙 선포식 개..
김현미 장관 “건설현장 안전사고..
‘건설기술인의 날’ 기념식… 서..
국토부, 전주 복합혁신센터 착공..
포스코건설 ‘더샵 지제역 ..
부산 대구 등 지방 광역시에 도심..
KOEM, 바다 가꾸기 프로젝트 선포..
24일 ‘건축의 날’ 온라인 기념..
[인사] 새만금개발청
[인사] 국가철도공단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한국철도기술연구..
<뉴스 화제> 대우건설, 아파트 옥탑층에 하프 PC 공법 도입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대우건설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아파..
용인시 기흥구 “건축허가 받으려면 수방계획 제출하라”
[국토경제신문 조관규 기자] 용인시 기흥구(구청장 이정표)가 건축..
사건기자의 법 이야기/ 피의사실공표죄
조국 추미애 울산경찰의 가짜 약사사건 등으로 최근 언론에 ‘피..
 
에기연, 솔로이엔씨에 ‘분리막 이용 제습기술’ 이전
2020-01-22 13:48:47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솔로이엔씨에 ‘분리막을 이용한 주택 및 상업건물 공조용 제습장치 기술’을 이전한다고 22일 밝혔다.  


분리막 이용 제습기술은 중공사막을 이용해 공기 중의 수분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기술이다.
환경규제 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적은 에너지를 이용해 운용할 수 있다.
균일한 온도에서 제습과정이 진행돼 원하는 습도를 만들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특히 에기연이 개발한 수분 분리막 기술은 중공사막 표면에 친수화 특성을 극대화한 물질을 박막 코팅해 수분 투과량과 선택도를 향상시켰다. 
연구진은 이 기술을 기반으로 분리막 모듈과 진공 펌프로 구성된 분리막 이용 제습 공조 기술을 개발해 실내 환기 요구량을 충족시키는 것은 물론, 상온에서 제습까지 가능케 했다.


기존 냉각제습은 공기 중의 수분을 응축시켜 제거한 후 다시 가열과정을 거쳐 습도를 낮추는 방식이라 에너지 소모량이 많다. 
또 실리카겔, 제오라이트 등의 흡착제를 이용하는 고체제습은 제습과정에서 처리 공기의 온도가 높아져 재냉각 과정이 필요하다. 


솔로이엔씨 관계자는 “자체 보유한 간접 증발 냉각방식 환기 유니트 기술과 에기연의 분리막 이용 제습공조기술을 조합해 제습, 냉방, 환기가 복합적으로 가능한 고효율 기기를 개발한 후 공동주택, 상업건물 등을 대상으로 사업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신종 코로나 잡는..
177억 들인 부동산..
한전기술-대우조선..
쌍용건설 김석준 ..
동서발전, 발전소..
LH-무보, 해외 투..
K-water, 물 수질..
K-water, 영동대로..
철도연, 5G 통신 ..
진에어, 제주~시안..
LS전선, 탄소섬유..
2분기 건설공사 계..
GH, 전세임대 협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