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2.18 화 6:21
  에너지정책
  에너지기업
  플랜트
많이 본 기사
수원 용인 등 조정대상지역 추가..
조현아 연합의 반격, 이사 후보 ..
2조 원대 ‘생활SOC 복합화사업’..
건설현장에 AI기반 첨단 스마트기..
‘왕십리~상계’ 동북선 민자사업..
예타단계 민자적격성 판단기준 서..
인천공항공사, 다문화 결혼이주자..
<社 說> 보유세 인상 부작용도 살..
제주해양수산관리단, 올해 항로표..
[인사] 행정중심복합도시..
[인사] 한국건설기술관리..
[인사] 한국에너지기술연..
[인사] 한국토지주택공사..
<社 說> 취업자 수 증가세 양에만 현혹돼선 안된다 지난달 취업자가 65개월 만에 최대폭 증가하는 등 고용지표가 회..
<뉴스 분석> “日안가요” 이어 中 신종코로나까지… ‘항공업계 비상..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지난해 일본과의 무역분쟁으로 직격탄..
<뉴스 이슈> 현대건설, 건설현장 신종 코로나 확산 방지 ‘총력’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건설이 건설현장에서 신종 코로나..
 
에기연, 솔로이엔씨에 ‘분리막 이용 제습기술’ 이전
2020-01-22 13:48:47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솔로이엔씨에 ‘분리막을 이용한 주택 및 상업건물 공조용 제습장치 기술’을 이전한다고 22일 밝혔다.  


분리막 이용 제습기술은 중공사막을 이용해 공기 중의 수분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기술이다.
환경규제 물질을 사용하지 않고 적은 에너지를 이용해 운용할 수 있다.
균일한 온도에서 제습과정이 진행돼 원하는 습도를 만들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특히 에기연이 개발한 수분 분리막 기술은 중공사막 표면에 친수화 특성을 극대화한 물질을 박막 코팅해 수분 투과량과 선택도를 향상시켰다. 
연구진은 이 기술을 기반으로 분리막 모듈과 진공 펌프로 구성된 분리막 이용 제습 공조 기술을 개발해 실내 환기 요구량을 충족시키는 것은 물론, 상온에서 제습까지 가능케 했다.


기존 냉각제습은 공기 중의 수분을 응축시켜 제거한 후 다시 가열과정을 거쳐 습도를 낮추는 방식이라 에너지 소모량이 많다. 
또 실리카겔, 제오라이트 등의 흡착제를 이용하는 고체제습은 제습과정에서 처리 공기의 온도가 높아져 재냉각 과정이 필요하다. 


솔로이엔씨 관계자는 “자체 보유한 간접 증발 냉각방식 환기 유니트 기술과 에기연의 분리막 이용 제습공조기술을 조합해 제습, 냉방, 환기가 복합적으로 가능한 고효율 기기를 개발한 후 공동주택, 상업건물 등을 대상으로 사업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지희 기자jhchoi@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재건축·재개발 수..
예타단계 민자적격..
행복청, 시설공사..
한국철도-경기도,..
경기도-수원·용인..
‘왕십리~상계’ ..
조희송 여수해수청..
내년부터 항만시설..
부천·대전·인천..
국토부, 화재안전..
‘스마트 철도 안..
엔협 ‘제8회 엔지..
현대차-YGPA, 친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