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7 목 20:14
  도로
  철도
  항공
  물류
  교통
  자동차
  건설기계
많이 본 기사
춘천 레고랜드 이번엔 탄력받나
중부발전, 3억 달러 그린본드 발..
현대건설기계, 축구 통해 베트남..
주거용 인테리어 공사 위반시 제..
쌍용건설 ‘더플래티넘 부평’ 마..
산업부, UAE서 원전·에너지 수주..
이스타항공, 부산~싱가포르 신규..
승강기 제조·수입업자 3년마다 ..
티웨이항공 지난해 국제선 여객 ..
[인사] 조달청
[인사] HDC영창, 김홍진 ..
[인사] 토목학회장에 이종..
[인사] 대림, 이해욱 회장..
<뉴스 이슈> 현대차 GBC, 이르면 6월 착공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현대자동차 글로벌비즈니스센터(..
<뉴스 해설> 건설신기술, 왜 제대로 안뜰까?
[국토경제신문 김성원 기자] 건설신기술은 우수한 기술을 건설현장..
<지상 중계>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남북경협, 우리보다 중국이 앞서..
[국토경제신문 김성원 기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16일 &..
 
인천공항 ‘올해의 아시아 대형공항’ 수상
2018-11-09 16:07:55

[국토경제신문 박태선 기자] 인천공항은 8일 ‘CAPA 아시아-태평양 항공 어워즈’ 시상식에서 ‘올해의 아시아 대형공항 상’을 수상했다.


올해의 아시아 대형공항 상은 연간 처리여객이 3000만 명 이상인 공항을 대상으로 수상된다.
항공 컨설팅 기관인 CAPA(Centre for Aviation)가 심사를 통해 실적을 평가, 시상한다.


인천공항이 지난 1월부터 이달 6일까지 운송한 국제여객 수는 5743만 명으로, 지난해 대비 10.6% 증가해 이번 상을 수상하게 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월 제2여객터미널 개장 후 이 같은 여객처리량 증가세를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또 환승객 수도 64만여 명이 증가한 685만 명을 기록, 10.4%의 증가율을 보였다.
인천공항공사는 올해 연간 국제여객 수는 7000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제2터미널에 배치한 안내로봇과 탑승 수속부터 출국 심사까지 이어지는 자동화 프로세스 적용 등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일본 지방도시와 대만, 인도 등 신규 노선도 발굴해 취항한 공적도 인정받았다.


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은 “이번 수상은 항공업계 각 분야별 전문가의 평가에 의해 이뤄졌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스마트 서비스를 개발하고 항공 네트워크를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선 기자tsbark1@lenews.co.kr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생활SOC 예산 잡..
“후분양 전환, 건..
경찰, KT 황창규 ..
“몽골 가는 하늘..
건협 서울시회, 1..
올해 주요 건설자..
GPPC, 평택항 고객..
YGPA, 여수국가산..
인천 지역 공급용..
CM협회, 2019년도..
국산 수중 건설로..
서울시 ‘미관지구..
현대로템, 상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