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3.24 17:49
  정책종합
  LE Top뉴스
많이 본 기사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
신안 비금도 염전 300㎿ 육상태양..
새만금 ‘매립절차 간소화’ 개발..
서울시 ‘도시재생기업 육성’ 초..
철도공단-KIND, 해외 PPP사업 협..
행복도시권 “대중교통 중심 광역..
대우건설 카중굴라 교량공사 중단..
2022년까지 공공기관 산재 사망자..
건공조, 면책 회생조합원 제한적..
[인사] 한국공항공사
[인사] 국토교통부
[인사] 국토교통부 ..
[부음] 서형민(GS건설 건..
<신기술 브리핑> 현대로템, 초대형 프레스 소재 공급장치 개발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현대로템이 초대형 프레스 전용 소재 ..
<분양 포커스> 한화건설 ‘수지 동천 꿈에그린’ 내달 분양
[국토경제신문 조후현 기자] 한화건설은 내달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지상 중계> “노후주택 정비, 공공·민간 협력 방식으로 추진해야”
[국토경제신문 최지희 기자] 노후 주택정비사업이 민간 주도의 공공..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민간도 공사 가동률 하향
내년 2월부터 공사 시간 단축·차량운행제한 등 확대 적용 2018-11-09 14:28:18

[국토경제신문 강한구 기자] 내년 2월 15일부터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민간 건설공사장의 공사 시간도 단축 또는 조정된다.
정부는 8일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의 제56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확정했다.


이날 회의에서 정부는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하면 재난상황에 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는 75㎍/㎥ 이상 농도가 2시간 이상 지속되고 다음 날에도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경우 발령된다.
또는 당일과 관계없이 다음 날 미세먼지 농도가 75㎍/㎥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될 때도 발령된다.


내년 2월부터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면 공사 가동률을 하향 조정하고 지반 조성공사, 건축물 축조 및 토목공사, 조경공사 등 비산먼지 배출공정은 공사를 중지해야 한다.

또 살수차량을 운행하는 등의 미세먼지 저감조치를 시행해야 한다.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의 운행제한은 수도권부터 우선 적용된다.
석탄화력발전은 출력 80%로 상한제약을 받는다.


정부는 3~6월의 석탄화력발전소 가동 중단 효과가 입증됐다고 밝히며 가동 중단 대상을 조정하기로 했다.
기존에는 30년 이상으로 노후된 삼천포 1·2호기가 가동 중단 대상이었는데 이를 단위배출량이 3배 가량 높은 삼천포 5·6호기로 변경하는 것이다.
내년 4월부터는 연료세율도 조정된다.
유연탄과 LNG의 1:2.5 과세가 유연탄과 LNG 2:1 비율로 변경되는 것이다.
정부는 또 석탄발전소의 야외 저탄장도 단계적으로 옥내화해 발전소 주변지역의 비산먼지를 줄이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선박과 항만에 대해서는 선박용 중유의 황 함량 기준 강화, LNG 추진선 도입, 야드 트랙터 연료 전환 등의 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
항만 내 구역에서 컨테이너를 운송하는 장비인 야드 트랙터의 연료는 신규 부두부터 의무적으로 기존 경유에서 LNG로 전환하게 할 방침이다.


정부 관계자는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를 구성해 미세먼지 정책을 심의하고 조정하는 콘트롤 타워 역할을 부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는 미세먼지 상시저감을 목적으로 '클린디젤’ 정책도 폐지해 경유차를 줄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한구 기자hangu@lenews.co.kr
해수부, 선박연료 황 함유량 기준 강화
석탄발전 정지, 초미세먼지 농도 개선
‘클린디젤’ 공식 폐지… 95만대 혜택 삭제
자율주행차 시대, 시스템도 ‘운전자’된다
- Copyrights ⓒ 국토경제신문 & lenews.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가져가기 블로그로 가져가기 트위터로 가져가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밴드로 가져가기 URL복사
 

 
실시간 뉴스
건공조, 면책 회생..
“건설현장에 맞는..
한전-지멘스 ‘KE..
서울시, 날림먼지..
서울시 ‘도시재생..
신안 비금도 염전..
LH, 양주 옥정지구..
에어부산, 부산 청..
SK건설, 협력사와..
하도급 벌점 초과..
서부발전, 위험설..
KB국민은행 ‘3.1..
남동발전, 햇빛청..